장례식장 예절 복장 갖추는 법

꼭 지켜야할 장례식장 예절 그리고 장례식장 복장 알아보기

고인에 대한 영원한 작별 인사를 건네는 장례식 마음은 애석하고 비통하지만, 막상 장례식장에 들어서면 어떠한 절차에 따라 장례식장 예절을 갖춰야 하는지 막막하고 난감할 때가 있습니다.

유가족들의 큰 슬픔과 엄숙한 분위기가 공존하는 장례식장 단, 한번의 실수도 있어서는 안되며 용납될 수 없습니다. 자칫하다가 예의 없고 개념없는 사람으로 보여지기 십상이기 때문입니다.

아직은 경험이 적고 장례문화에 대해 생소한 사회초년생부터 조문 경험은 있지만 자주 있는 일은 아니다보니, 장례식장에 조문때마다 헷갈려하시는 분들에게 도움이 되고자 고인과 상주에 지켜야할 장례식장 기본예절과 복장, 절하는법까지 상세히 살펴 보겠습니다.

장례식장 예절지켜 절하는법

남성 조문객의 장례식장 복장

남성 조문객의 복장은 원칙적으로 검정색 양복 차림이 기본입니다. 흰색 와이셔츠 차림에 검정색 넥타이를 메고 검정색 양말에 검정색 구두를 신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귀금속과 화려한 액세서리는 착용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여성 조문객의 장례식장 복장

남성의 경우와 마찬가지로 검정색 계통의 상의와 무릎까지 내려오는 치마나 원피스 또는 바지를 입습니다. 검정색 양말이나 스타킹을 착용해야 하며 가급적이면 맨발이 보이지 않도록 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밝은 컬러의 색과 무늬가 들어간 옷, 진한 화장은 피해야 하며 반지, 목걸이 등의 화려한 장신구나 액세서리는 착용하지 않는 것은 장례식장 예절 범주에 어긋나는 행동으로 실례가 될 수 있습니다.

단, 갑작스럽게 부고 소식을 접했거나 상황이 여의치 않아 검정색 복장이 준비되지 못한 경우라면 어두운 계통의 과하지 않은 장례식장 복장도 크게 실례가 되진 않습니다.

바람직한 장례식장 예절 : 문상 절차

① 부의록을 작성한 후, 봉투에 담긴 부의금을 건넵니다.
② 상주와의 목례 후 영정 앞에서 무릎을 꿇거나 바르게 섭니다.
③ 영정 앞에 분향 및 헌화한 후, 가벼운 묵념

  • 헌화하는 법 : 꽃봉오리가 영정 쪽으로 향하도록 하여 재단 위에 국화를 올려 놓습니다.
  • 분향하는 법 : 오른손으로 향을 집어 들고 왼손으로 오른손을 받칩니다. 초를 통해 불을 붙이고 향로에 꽂아 둡니다. (단, 여기서 주의해야할 사항은 향에 붙이 붙은 경우 입으로 바람을 불어 끄지 않도록 합니다. 가볍게 흔들어 끄거나 손바닥으로 부채질하는 방식으로 불을 끈 후, 향로에 꽂아놓습니다.)

④ 영정을 향해 큰절을 2회 하고 난 후, 가벼운 목례를 합니다.​
(절할 때 주의사항 : 남자는 오른손이 위로, 여자는 왼손이 위로 가도록 합니다.)
⑤ 상주와의 맞절 1회 후, 가벼운 목례로 마무리 합니다.
(상주와 가까운 사이라면 짦은 위로의 말을 건네도 좋지만, 되도록이면 아무런 말도 하지 않는 것이 올바른 장례식장 문상 예절입니다)

이것만은 꼭 ​기억하세요!

영장 앞에서 큰절 2회
상주와의 맞절 1회

장례식장 예절에 어긋나는 행위 알아보기

  1. 식사 중 음주시 건배하지 말아야 한다.
  2. 상주에게 악수를 청하는 않아야 한다.
  3. 유족에게 고인의 사망 경위 등에
  4. 대해 상세히 묻지 않는다.
  5. 맨발 또는 발가락 양말을 신지 않도록 한다.
  6. 크게 웃거나 큰 소리로 떠들어서는 안된다.

​조문은 장례식에 대한 모든 절차 중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으로 고인에게 최대한의 예의를 표하는 것입니다.

본인에 믿는 종교만의 장례식 예절 방식을 고집하기보다 해당 상가의 상례에 따라 고인에 대한 예의를 정중히 갖추는 것이 가장 바람직한 조문 예절이라 할 수 있습니다.

장례식장 예절(절하는법)과 장례식장 복장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조문 시 주의사항을 살펴보면서 글을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함께 보면 유익한 글